마음튼튼한의원
처음으로 로그인 회원가입
 
작성일 : 17-12-20 12:20
<우울> 우울증의 진단과 치료
 글쓴이 : 마음튼…  
조회 : 2,120  

얼마 전 유명 아이돌스타가 우울증으로 세상을 떠났다는 소식을 들었습니다. 참 가슴 아픈 소식입니다.

 

연예인은 대중에게 큰 기쁨과 위로를 주는 직업이지만, 정작 자신은 위로받지 못하고 힘들었나 봅니다. 이제 그분이 고통 없는 세상에서 편안하게 쉬시길 바랍니다.

  

열심히 살아갈수록 몸과 마음이 피로하고 지쳐갑니다.

그렇게 힘들면 쉬어!”

하는 사람도 있을 거예요.


몸은 가만히 있으면 쉬어지지만, 머리 속은 힘들수록 더욱 복잡해지고 쉴 수가 없어요. 머리 속도 멈추고 정신도 쉬어야 피로가 회복이 돼요. 

 

우울증은 마음이 지쳐서 기운이 빠져 무기력한 상태가 되는 거에요.

우울감이 심하면 점점 더 절망의 늪으로 빠지게 돼요

 

우울감이 심하지 않아도 무기력 증상이 계속되면 우울증일 수 있어요아래 항목을 체크해 보세요

 

 

1. 하루 종일 또는 거의 매일 우울감을 느낀다.

 

2. 일상생활에 의욕이 없고 매사에 흥미를 거의 느끼지 못한다.

 

( 우울감보다 무기력함으로 느끼는 경우도 많습니다.)

 

3. 갑자기 체중이나 식욕이 뚜렷하게 줄었거나 반대로 확 늘어났다

 

4. 매일 거의 잠을 못 자거나 반대로 누워서 자고만 싶다.

 

5. 안절부절못하거나 지쳐있는 느낌이 다른 이에게도 관찰된다.

 

6. 매일 피로감을 느끼고 활력이 없다.

 

7. 자신이 가치 없는 것 같고 과도한 죄책감이나 자책을 하게 된다.

 

8. 사고력과 집중력이 감소하고 우유부단해서 결정을 내리기 어렵다.

 

9 죽음이나 자살에 관한 생각을 반복한다.

 

 

위의 증상 중에 1번이나 2번을 포함해서 5가지 이상의 증상이 있다면 우울증이에요. 꼭 치료받으세요.

  

이제 100세 시대라 몸의 수명이 늘었다지만 세상은 더욱 복잡해져서 마음이 힘들 일이  많아지네요.

 

우울증이 점점 심해져서 아무것도 할 수 없게  된 내담자들은 

" 아무것도 하기 싫다" "사는 게 지옥 같다." "죽고 싶다" “너무 괴롭다

고 말합니다.

 

몸의 병이 심하면 낫고자 애쓰지만, 마음에 병이 심하면 죽고 싶다고 말해요. 왜냐하면 너무나 불행한 삶이 되니까요.

 

우리 모두는 이 세상에서 한정된 시간을 살고 있어요. 그러니까 인생이 소중하지요.

 

죽을 만큼 괴로운 마음의 고통에서 벗어나려면

힘들고 지친 마음이 쉴 곳이 필요해요.

조건없이 이해하고 위로해 줄 친구가 필요해요.


주변에 그럴 만한 사람이 없다면 마음이 깊고 따뜻한 상담가를 찾으세요.

 

우울한 생각과 감정을 치료하여 건강을 회복하세요.

스트레스 감당 능력. 대인관계 능력, 자신감도 얻으세요.

불행에서 벗어나 행복한 인생을 살게 될 거에요